The Outsider - PJCrook 1995 oil on canvas 46 x 70 inches

2009 Young Architect Awards Book, 2010,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The Space of the Outsider

"The outsider, he is the one man who knows he is sick, in a civilizaton that doesn't know it is sick...." H.G.Wells <The country of the blind>

Architects, as opinion leaders, should be able to judge the status quo and recognize social problems to surmise future of society. Moreover, architects must assume responsibility for realizing people's ideal with respect to edifices and space that express a unique identity and enrich lives.
However, we are living in an “Architecture Age" that lacks true architects, something society needs more than anytime. The discipline of architecture has often deteriorated into mere visual imagery in mad pursuit of a peculiar idea, political ideology or commercialism. Architecture should not be the end but rather the means for incorporating life into structures. Above all, architecture should be a matter of ethics, logic and communication.
The identity of the architecture shouldn't be linked to decoration in an idiosyncratic style or pedantic concept. Instead, it should let people recognize the virtue of space and promote the surroundings positively. The human spirit in architecture has been lost to a great extent.
The architect's natural-born inclination should to be serve society and offer ways for improvement. However, we are now facing uncertain or chaotic urban environments and realities. We must reawaken and face the chaos. Ultimately we can be transformed outsides who are armed with the fierceness to question issues and pursue truth.
The space of outsider is open to the world, and the values of this architecture lie in simplicity and efficiency. Such architecture can be shameless but not in an aggressive way and. Above all, it is always free from that tortuous arrogance that characterizes modern architecture.
Architecture doesn't exist for experimentation. People move along the it and amplify their relationship in it. Our attitude must be to accept the differences between the nature and human environments in order to develop these spaces so that they are closely incorporated with people’s everyday life. At the same time, we should remain critical enough to object to false formality and power. The public’s distorted value of architects and architecture is our own fault because, as architects, we didn’t fine the proper points of contact with society.
Now it’s time that we architects consider and suggest regionally-based perspectives for East Asian cities, which have modernized and expanded rapidly and without a solid structure. We need to suggest what kinds of imagination and experimentation are needed within the systems of the construction and design industries. Finally, we must, in a world dominated by market forces, propose the government policies and systems that can lead changes in the interest of public fairness.

“병들었다는 것을 깨닫지 못하는 문명 속에서 자기가 병자라는 것을 아는 유일한 인간이 아웃사이더이다.” _ H.G.웰즈 <맹인의 나라>

건축가는 한 사회의 오피니언 리더로서 현상을 판단하고 문제를 인식하고 사회의 미래를 추측해 내는 역량을 갖추어야 한다. 또한 건축가에게는 건축물과 공간에 정체성과 인간애를 표현하고 우리의 삶을 담아내어 사람들이 바라는 이상을 구현하는 책임의식도 필수적이다.
그러나 유래 없이 건축가를 필요로 하는 현재의 우리 사회는 건축가가 배제된 건축의 시대를 만들고 있다. 새롭고 기묘한 아이디어만을 쫓으며 정치이념이나 상업주의에 편승하여, 건축을 이미지로 변질시키고, 그 결과 건축의 바탕에 존재하는 인간의 정신문화는 그 가치를 상실하고 있다.
건축은 삶을 담기 위한 수단이지 목적이 아니다. 내게 건축은 윤리와 논리를 바탕에 둔 작업이자 사람들과 교감하는 방법이다. 그래서 고정적인 스타일이나 현학적인 개념으로 치장하기보다는, 공간의 가치를 일깨우고 상황과 환경을 긍정적으로 이끌어가는 데서 건축가의 정체성을 찾고 싶다.
건축가의 역할은 사회에 대한 의무를 다하는 것뿐만이 아니다. 사회 개선을 위하여 끊임없이 좋은 길을 조언하는 문제의식과 고민이 뒤따라야 한다. 우리 시대의 건축가는 혼돈스러운 도시와 불확실한 사회의 현실을 직시하고, 문제에 맞부딪히고 진리를 추구하는 열정으로 무장한 아웃사이더로 다시 깨어나야 한다.
아웃사이더의 공간은 개방적이며 이러한 건축이 지향하는 가치는 단순함과 효용성이다. 이러한 건축은 당당하지만 강압적이지 않으며 무엇보다도 오늘날 최신 건축의 상징처럼 여겨지는 뒤틀린 오만함으로부터 자유롭다. 건축은 예술적 실험을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아니며, 사람들은 건축 속에서 움직이고 사회적 관계를 증폭시켜 나간다. 이러한 삶의 공간을 만들기 위하여, 주어진 환경과 상황을 고려하고, 인간과 삶의 차이를 인정하며, 한편으로는 다수가 용인하는 안정된 질서에 도사린 허위의 형식과 권위에 문제를 제기하는 것이 우리 건축가들에게 필요한 자세이다.
건축가와 건축에 대한 왜곡된 가치는 사회와 적절한 접점을 찾지 못한 우리 건축가의 과오에서 비롯되었다. 급격하게 구축된 불안정한 동아시아의 근대도시 속에서 어떤 지역주의적 관점을 지향해야 하는지 그리고 건설 및 디자인 산업시스템 내에서 어떤 상상력과 실험정신이 필요한지 그리고 시장성이 지배하는 세상에서 공공성을 확보하기 위한 어떤 정책이나 제도적인 변화를 이끌어 낼 것인지 건축가들이 숙고하고 대안을 제시해야 할 때가 왔다.